바로가기 메뉴 » 메뉴 바로가기
  • 처음으로
  • 시각장애인
  • 영어
  • 일본어
  • 중국어

주메뉴

  •  
  • 민주공원소개
    • 민주공원
      • 조성목적 및 연혁
      • 조직 및 업무
      • CI 및 캐릭터
      • 찾아오시는길
      • 경영공시
      • 경영공시
    • 공원시설
      • 민주공원안내
      • 내부시설
      • 외부시설
    • 대관,단체방문
      • 대관서비스
      • 단체방문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보도자료
      • 자유게시판
      • 공연,전시일정
      • 소식지(웹툰)
      • 뉴스레터
      • 민주앨범
    • 교육문화마당
      • 학생용자료
      • 일반용자료
      • 자료구입
    • 민주열사
      • 학생운동가
      • 재야운동가
      • 노동운동가
      • 장기수
  • 민주주의 아카이브

민주공원. 민주공원에 관련된 공웡시설 및 대관, 닽체방문 등의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알림마당
공지사항
보도자료
자유게시판
행사/공연일정
소식지(웹툰)
뉴스레터
민주앨범

민주앨범

처음으로 > 민주공원 > 알림마당 > 민주앨범
행사앨범 공원의 사계
민주공원 민주앨범 게시판
제목 6월민주항쟁 33주년 기념 학술심포지엄 - 지금 여기 왜 민중미술인가
번호 1204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6-29 오후 3:16:37 조회수 25 회
다운로드

다운로드

다운로드

다운로드

6월민주항쟁 33주년 기념 학술심포지엄 - 지금 여기 왜 민중미술인가 

2020년 6월 25일(목) ~ 26일(금)

민주공원 큰방(중극장)

 

홍성담 작가의 기조발제 <동아시아와 평화, 그리고 '계엄령'>를 시작으로 <동아이사 민중미술의 지평>(이나바 마이), <미술과 주체: 민중/미술과 공공미술>(최범), <한 도시의 급진성 혹은 진정성>(강선학), <포스트민중미술로서 사회(적)예술>(김준기), <현실주의 미학 그물코>(김종길) 발표와 토론, 종합토론이 이어졌습니다.

종합토론에서는 '지금', '여기'의 의미를 강조하기 위해 '90년대생'이 생각하는 민중미술, 예술의 역할, 시민사회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기도 하고 발표와 토론 때 하지 못한 토론을 이어가기도 했습니다.

기조발제를 맡은 홍성담 작가는 "민주주의란 명사가 아니다. 민주주의를 계속해서 동사화시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






썸네일이미지
썸네일이미지
썸네일이미지
썸네일이미지
썸네일이미지
썸네일이미지
썸네일이미지
썸네일이미지
썸네일이미지
이전   1.   2.   3.   4.   5.   6.   7.   8.   9.   ... [133]  다음

해당 컨텐츠를 보시려면 Flash Player가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