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대버튼 확대 축소버튼 축소
공지사항
부산물고기, 어디서 무엇이 되어 다시 만나랴~

부산물고기, 어디서 무엇이 되어 다시 만나랴~

- 일곱 번째 연안환경미술행동 / 부산 자갈치 연안환경미술행동

- 현장행동 124() 오후 3시부터 유라리광장
- 전시 125() ~ 26() 민주공원 기획전시실

 

1. 일곱 번째 연안환경미술행동, 부산 자갈치 연안환경미술행동 전시 <부산물고기, 어디서 무엇이 되어 다시 만나랴~>125()부터 26()까지 민주공원 잡은펼쳐보임방(기획전시실)에서 열린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한다. 전시에 앞서 124() 오전 9시부터 중구 유라리광장에서는 현장행동을 펼친다.

 

2. 이번 행사는 ()부산민주항쟁기념사업회와 부산민예총, 민족미술인협회 울산지회가 공동주최하며 생명평화미술행동이 주관, 민주공원과 또따또가운영지원센터가 후원한다. 곽영화, 김일권, 성효숙, 신나무, 이소담, 홍섬담, 미술행동 프리즘 등 30여 명의 작가와 스텝이 함께한다.

 

3. 행사의 주제이자 전시 제목인 <부산물고기, 어디서 무엇이 되어 다시 만나랴~>를 통해 일본의 핵폐기물이 환태평양 연안에 끼치는 영향과 동아시아 생명문화에 대한 위협을 다루고자 한다.

 

4. 전국의 연안을 바탕으로 해양 오염 문제를 제기하고, 동아시아 생명, 평화, 상생의 예술마당을 마련하는 연안환경미술행동프로젝트는 2021년 전남 신안, 전북 군산, 울산, 강원도 삼척, 전북 전주를 거쳐 부산에 다다랐다.

 

5. 기획단으로 참여한 민주공원 신용철 학예실장은 전시서문을 통해 자갈치 유라리광장 현장에서 미술행동을 하고, 현장에서 창작된 작품을 다음날부터 전시장으로 옮겨 한 달 동안 전시를 엽니다. 우리의 미술활동이 온지구로 퍼져 지구 환경과 생태 생명이 상생하는 누리가 되기를 소망합니다.”라고 말했다.

 

민주공원은 부산 민주화 운동의 상징적 공간으로서, (사)부산민주항쟁기념사업회가 부산시로부터 수탁·운영하고 있습니다.
안내전화 051-790-7400 / 전송 : 051-790-7410 / 메일 : demopark@demopark.or.kr
부산광역시 중구 민주공원길 19 (위600-110)